이번주로또

그리드본인은 모르는 이번주로또 사실이지만 전 세계인이 주목하고 있는 가운데.
“순식간에쳐 이번주로또 죽여주마.”

이번주로또

고대의 이번주로또 병기를 중심으로 강력한 폭발이 일어났다.
똑똑한사람들이 자꾸만 란스티어를 허접 찌끄레기처럼 이번주로또 말하자 그리드는 바보가 된 기분이었다.
새롭게실험해볼 이번주로또 가치가 있다.
아이린에게받은 것일까? 한쪽 손에 사령관의 이번주로또 검을 들고 있는 그가 병사들의 특기를 한 눈에 알아보고 적재적소에 인원을 배치시키고 있었다.

효재는갑자기 자기 이름이 나왔다는 건 알았지만 일이 어떻게 돌아가는 건지 이번주로또 속도를 따라잡을 수가 없었다.

이번주로또

이번주로또
화마에집어삼켜진 이번주로또 페도르를 바라보면서 크리스는 절망했다.
그가맥없이 이번주로또 주저앉았다.
그리드가헛된 꿈을 이번주로또 품었다고 판단했다.
자꾸핀트가 나가 버리는 아그너스를 진정시키느라 베라딘만 고생이었다.
드레이크의강함을 단지 레벨빨로 치부하는 그리드였다.
하지만템빨국 병사들은 모두 각지에서 최고의 사령관에게 훈련 받은 정예 병사들이다. 함부로 움직였다가는 도리어 역효과라는 것을 상기하며, 그들 모두 코앞에 날아오는 마법을 피하지 않고 두 눈을 질끈 감은 채 제자리에 버티고 섰다.

라우엘이한껏 몰입하여 분위기를 잡는 동안 그리드는 그저 즐거워하고 있을 따름이었다.

“너희집 주소를 물어보겠다고…”
얼마나긴박한 상황인지, 길드원 그리드가 로그인했다는 알림창을 눈치 챈 사람도 몇 없어보였다.
강동호는혼자 생각에 잠겨있다가 마침내 입을 열었다.

눈살을찌푸린 그리드가 쇠사슬을 풀어낸 후 반격을 시도했다.
“나는전설이다. 무상한 존재로서 전지전능하다. 하찮은 너희들은 결코 나를 이해할 수 없고 감히 상상조차 할 수 없다. 그게 정상이다.”



“크리스와그리드가 한통속이라고?”
저멀리, 여왕 쥐가 머무는 거대한 천막의 윤곽이 어렴풋이나마 시야에 들어온다.

전혀!오히려 더욱 사랑스럽다!
그거참 편리하군.
브라함의사방에 맴돌고 있던 여섯 발의 매직 미사일들이 일제히 알람을 울렸다.

이옵션이 그리드 자신에게는 하등 쓸모없었던 까닭이다.

예를들어, 실드 계열 마법의 숙련도를 높이기 위해서는 적의 공격을 실드로 방어해야할 필요성이 있었다.
“화석으로만든 염료?”
“갑자기그게 무슨 말이오?”
이렇게도안 어울리는 조합이 있을까?
아그너스의입가에는 여전히 미소가 걸려있었다.

그리드가사용해온 캡슐은 완전히 초창기에 출시되었던, 그것도 최저가의 보급형 캡슐로서 ‘동화율 최악’이라는 악명이 높은 모델이었으니까.

-김미영팀장입니다…^^



『그리고그 템빨이라는 유일한 장점은, 다른 랭커들의 환상적인 컨트롤 실력 앞에 상쇄되겠지요.』

“염병!썩을! 도대체 뭐야? 고생해서 배고플 테니까 달걀이나 처먹고 허기 달래라는 거냐! 아니, 왜 달걀 따위가 보물 상자에 들어가 있는 건데? 이게 말이 되냐, 이 미친 운영자새끼들아! 게임을 만들려면 생각 좀 하고 만들어라!”
[정신을차릴 수 없습니다. 마나 회복 속도가 80퍼센트, 마법 저항력이 50퍼센트 하락합니다. 스킬 발동 시 실패할 확률이 생깁니다.]

“아,그래서 뭐 어쩌라고? 그럼 나보고 겁먹고 벌벌 떨고 있으라고?”

하지만사회에 나오니 상황이 전혀 달랐다.


그를우연히 목도하였을 때, 폰은 지슈카를 처음 만났을 때 그 이상의 충격을 받고 전율했다. 그리고 지슈카에게는 미안하지만 크라우젤이야말로 게임의 천재이며 의 유일한 지존임을 절감했다. 살면서 플레이한 모든 게임에서 지존의 자리를 꿰찼던 폰이 그 앞에서는 일개 유저로 전락하는 초라함을 느꼈을 정도다.
그런데지금, 강지연이 스스로 그 말을 해 주고 있었다. 지우는 이럴 때 뭐라고 말을 해야 되는 건지 미리 준비해두었더라면 좋았겠다고 생각했다. 그러나 그의 표정만큼 진실한 말은 없었다. 지우의 표정을 보면서 강지연은 이미 그 마음을 다 받은 기분이었다.
그리드는골렘의 미궁에서 레벨을 114까지 올리면서 획득한 스탯 포인트를 모조리 근력에다가 투자했다. 그리고 칼바람의 위력은 시전자의 물리 공격력에 비례한다.
지금의데미안은 과거와 달랐다.


*행정관의행정 능력이 높을수록 영지의 전반적인 발전 속도가 상승합니다.
“용이개를 섬길 순 없지.”
명상을경계하는 행동이었지만 분신의 입장에선 도리어 고마웠다.

“응,배웅해줘서 고마워. 저녁에 또 올 테니까 그때 보자.”
하지만문제가 되지는 않는다.
-나도즐거움ㅋㅋㅋ 대악마랑 마족 퇴치 관련 퀘스트 엄청 많이 뜰 테니까 개이득인 듯.
“남자대 남자의 싸움은 개뿔… 1대 4였구만.”


“그래.부담가질 필요는 전혀 없어. 그냥 상상만 해 봐. 우리한테 야나가 있으면 얼마나 멋질지. 야나가 아까 시속 천 킬로미터가 넘는 속도로 달리는 거 너도 봤지? 야나는 괴수잖아. 어쩌면 야나는 늪으로 들어갈 수 있을지도 몰라. 우리 전부를 태우고. 그러면 맵이 아무리 넓어도 걱정이 없겠지.”

“그런데그런 짓을 하는 사람이 왜 얼굴을 그대로 드러냈을까요?”
깊은생각에 잠겼다는 뜻이다.

지우의말에 태인이 곧바로 고개를 끄덕였다.

‘어디가서 자격증 딸 것도 아니고 굳이 원리까지 이해할 필요가 있어? 어쨌든 제대로만 하면 되는 거 아니야?’
야탄교의교리를 설파하여 단일 대상을 암흑 속성으로 물들입니다. 암흑 속성에 물든 적은 4초 동안 신성 계열 스킬을 사용할 수 없게 되며, 암흑 계열 스킬에 한하여 2초 동안 1.5배의 피해를 입게 됩니다.